하늘이 맺어 준 연인[HQ-488]

상품 옵션
소비자가격
3,360원
적립금
30원
포인트
66point
출판사
신영미디어
작가명
지나 윌킨스
발행일자
2012/-0/1-
판매가격
3,800
      총 상품 금액 0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Product info

      | 상품 상세 설명


      ♣추억의 할리퀸.
      소리 없이 다가온 마법 같은 사랑


      휴양차 아칸소에 머물고 있던 베일리는 벤치에 앉아 생각에 빠져 있던 중 자신을 바라보는 한 남자의 시선을 느낀다. 짙은 머리칼, 창백한 얼굴, 손으로 빚은 듯 완벽한 외모의 그 남자. 단숨에 그에게 마음을 빼앗긴 베일리는 조심스럽게 다가가 말을 건네 보지만 그는 매력적인 미소만 남긴 채 유령처럼 사라지는데….

      바래지 않는 감동과 사랑을 추억의 할리퀸에서 만나 보세요!

      단발까까에서는 발행일기준 2개월內 로맨스, 일반소설,신간을 정가30%에 매입 합니다.
      ( 만화, 야오이만화소설은 제외)



      지나 윌킨스 (Gina Wilkins)
      미국 남부 출신 작가답게 지나의 작품 속 배경은 거의 남부 지방이며, 그곳에서 보석처럼 강하고 아름다운 수많은 주인공들을 창조해 내고 있다. 그녀는 특히 아칸소 주 북부에 위치한 오자크 산간 지방과 미주리 주의 남부 지방에 사는 독특한 개성을 지닌 사람들을 사랑하며, 현재 남편과 세 자녀들과 함께 아칸소에 살고 있다.

      ▶ 주요 발표 작품
      할리퀸 로맨스
      HQ-90 산타와 키스를




      “안녕하세요. 당신은 어디에서 왔나요?”
      베일리의 친절한 인사에 이안은 뒤를 돌아보면서 눈을 깜빡였다.

      “지금 나에게 말을 건 거요?”
      이안은 상대방이 들을 수 없을 거라고 확신하면서 조심스럽게 물었다.

      “물론이에요. 여긴 당신밖에 없잖아요? 지금껏 여관에서 당신을 본 적이 없는데…. 방금 도착한 모양이군요.”

      그가 고개를 끄덕였다. 도대체 어떻게 된 일일까?

      “당신 때문에 정말 놀랐어요. 잠시 눈을 감았다가 뜬 순간 당신이 마치 하늘에서 떨어진 것처럼 나타났거든요. 아, 체크인은 하셨나요?”

      “체크… 인? 아직 하지 않았소.”

      “괜찮아요. 아마 오늘 밤에는 빈방이 있을 거예요.”
      그녀의 뺨이 매력적인 핑크빛이 되었다.
      “아, 우린 서로 소개도 하지 않았군요. 난 베일리 게이츠예요.”

      이안은 기대에 찬 시선으로 자신을 바라보고 있는 그녀를 응시했다.
      ‘난 이안 카메론이오. 그런데 난 사실 75년 전에 이미 죽었소….’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Product QnA

      | 상품 문의
      글쓰기 리스트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