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문

상품 옵션
소비자가격
9,000원
적립금
10원
포인트
106point
출판사
다향 로맨스
작가명
안은찬
발행일자
2016/08/28
판매가격
3,500
      총 상품 금액 0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Product info

      | 상품 상세 설명


      보름달이 밝던 밤, 엄마는 조용히 눈을 감았다.

      “한 사람이면 돼. 기억에 남을 딱 한 사람만 깊게 사랑해, 모아야.”

      홀로 남는다는 게 어떤 기분인지 실감하기도 전.
      열일곱의 모아는 그를 만났다.

      “달은 언제나 차올랐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하잖아.
      이 마음도 시간이 흐르면 다시 가득 차오를 거야.”

      이마를 물들이던 따스한 감각과 마음 놓아 울게 해 주던 넓은 품.
      다시 찾아온 봄부터 우연한 재회까지.

      칠판에 자신의 이름을‘윤재범’이라고 하얗게 적은 그는
      교탁 앞에 선 채 수학 교과서를 흔들어 보였다.

      “다들 책 펴.”

      아이와 어른의 경계, 교사와 남자의 역할.
      소녀에서 여자가 되어 가는 시간.

      “선생님, 사랑해요.”

      어둡기만 하던 그들의 밤에
      밝은 달 하나가 조심스레 떠오르기 시작했다.














      단발까까에서는 발행일기준 2개월內 로맨스, 일반소설,신간을 정가30%에 매입 합니다.
      또한 단발까까에서는 모든 장르의 책을 고가 매입하며
      장편기준 20권이상 보내시면 택배비도 무료입니다.


      안은찬 4월의 春 태생. 온라인에서는‘키덜트’라는 필명으로 활동. 아직까지 제자리걸음만 하고 있네요. 이제는 달리고 싶습니다. k1dult@naver.com <출간작> 안아 주고 싶은 밤 남자, 여자 빛나는 것들 청춘론靑春論(E-BOOK) <출간 예정작> 러블리 스프링(LOVELY SPRING)


      보름달이 밝던 밤, 엄마는 조용히 눈을 감았다. “한 사람이면 돼. 기억에 남을 딱 한 사람만 깊게 사랑해, 모아야.” 홀로 남는다는 게 어떤 기분인지 실감하기도 전. 열일곱의 모아는 그를 만났다. “달은 언제나 차올랐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하잖아. 이 마음도 시간이 흐르면 다시 가득 차오를 거야.” 이마를 물들이던 따스한 감각과 마음 놓아 울게 해 주던 넓은 품. 다시 찾아온 봄부터 우연한 재회까지. 칠판에 자신의 이름을‘윤재범’이라고 하얗게 적은 그는 교탁 앞에 선 채 수학 교과서를 흔들어 보였다. “다들 책 펴.” 아이와 어른의 경계, 교사와 남자의 역할. 소녀에서 여자가 되어 가는 시간. “선생님, 사랑해요.” 어둡기만 하던 그들의 밤에 밝은 달 하나가 조심스레 떠오르기 시작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평점 :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Product QnA

      | 상품 문의
      글쓰기 리스트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