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름다운 선 - 조강은

상품 옵션
소비자가격
13,000원
적립금
585원
포인트
117point
출판사
파란미디어
작가명
조강은
발행일자
2018/10/14
판매가격
11,700
      총 상품 금액 0
      특이사항
      최상급 책입니다.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Product info

      | 상품 상세 설명

       

       

      <낙원의 오후> 조강은 작가의 장편소설. 안개 속에 갇힌 듯 모호한 그녀 유선과 명료하고 분명한 남자 김준일. 준일은 가을의 끝자락, 바람에 스러질 듯한 유선에게 만남을 제안한다. 선은 준일을 만나며, 자신을 속박했던 모든 기억들이 아이러니하게도 자신을 살아가게 하는 힘을 주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유선이 아팠던 과거의 기억들을 받아들이고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담고 있다. 섬세하고 감각적인 문체와 감성적인 분위기로 전하는 조강은 작가의 사랑과 위로의 이야기.

       

       

       

       

       

       

      조강은

       

      초보운전자.
      가능한 많은 국도를 달려보고 싶습니다. 출간작으로 《낙원의 오후》가 있습니다.

       

       

       

       

       

      선으로 연결된
      인연이라는 운명


      어린 시절, 부모님을 사고로 잃은 후 비구니 절 백운사에 의탁해 자란 유선.
      친자매처럼 지내던 사촌 연이 세상을 떠나자 그녀의 쓸쓸한 갈색 눈동자는 더욱 깊은 그늘을 만들어 냈다. 폭우 끝 한 줌의 햇빛에도 기뻐하고, 긴 겨울 끝 한 송이 꽃을 반겼던 선은 더 이상 세상에 없다.

      창백하고 가느다란 몸을 가진 작은 여자아이, 금방이라도 눈물을 떨어뜨릴 것 같아 마음이 쓰였던 아이. 준일은 할머니를 따라갔던 백운사에서 보았던 그의 첫사랑 유선을 다시 만난다. 여자가 지나온 슬픔의 역사가 그에게 흘러들어간 그 순간, 다시 한 번 그녀에게 반하고 만다. 그러나 그녀는 곧은 직선처럼 꼿꼿하고, 매몰차며, 금방이라도 부러질 것만 같다…….

      등장인물

      상처와 좌절을 나이테처럼 차곡차곡 새기며 살아온 여자, 유선

      “나는 외롭고, 지쳤어. 그래서 당신을 이용하는 거야. 당신의 온기를 나눠 가지고 싶어.”

      그녀가 외면하고 싶은 기억 한가운데 서 있는 남자, 준일

      “나에게 마음 줄 생각 따위 전혀 없는 것처럼 굴면, 머리카락에서 발톱까지 내 생각만 하게 만들고 싶어진다고.”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Product QnA

      | 상품 문의
      글쓰기 리스트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