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 투 퀸(전3권세트) - 무소

상품 옵션
소비자가격
41,400원
적립금
1863원
포인트
372point
출판사
위즈덤하우스
작가명
무소
발행일자
2018/10/05
판매가격
37,260
      총 상품 금액 0
      특이사항
      최상급 책입니다.
      바로구매 장바구니 위시리스트

      Product info

      | 상품 상세 설명

       

       

      플랫폼 저스툰 소설 매출 1위, 누적 조회수 50만의 화제작. 무소 작가의 중세 서양을 배경으로, 회귀 모티프 로맨스 판타지 소설. 황후였던 쌍둥이 언니는 함정에 빠져 폐후가 되었고, 주인공 페트리지아는 언니와 부모님과 함께 참수당한다. 그리고 그녀는 삶의 마지막 순간, '차라리 내가 당신의 황후가 되었더라면'이라고 후회한다.

      죽음 이후 눈을 떴을 때는, 페트리지아는 언니가 황후가 되기 직전으로 돌아와 있었다. 지난 삶의 비극이 되풀이되는 것을 막기 위해 페트리지아는 언니 대신에 황후 선발을 위해 황궁에 가겠다는 중대한 결심을 한다. 과거의 아픔에 괴로워하는 황제, 고귀한 여자가 되려는 욕망을 지닌 정부, 그리고 뒤바뀐 운명의 쌍둥이 자매. 퀸의 선택으로 이야기는 다시 시작된다.

       

       

       

       

       

       

       

      무소

       

      해피엔딩을 지향하는 글쟁이. 생각해 둔 이야기를 모두 책으로 만드는 게 목표다. 출간작으로는 《복수는 꿀보다 달콤하다》가 있으며, 현재 《디어 마이 프렌드》라는 작품을 준비 중이다.

       

       

       

       

      동생은 언니를 대신해 퀸이 되었다!
      반복되는 사랑과 증오 속에 피어나는 아련한 로맨스와 처절한 복수극의 서사


      웹툰.웹소설 플랫폼 저스툰 최고의 베스트셀러 《레이디 투 퀸》(전3권)이 위즈덤하우스에서 출간되었다.
      무소 작가의 《레이디 투 퀸》은 저스툰 로맨스판타지 분야 최고의 판매고를 올린, 매출 1위 작품으로 회귀를 이용하여 복수하고 사랑을 쟁취하는 여성 주인공의 로맨스판타지 소설이다.

      지략에 능한 황후, 차가운 피의 황제, 권력에 눈먼 황제의 정부 등 욕망에 능동적인 캐릭터의 향연이 펼쳐지는 이 작품은 황궁에서 펼쳐지는 암투와 난무하는 계략으로 인해 스릴 넘치는 긴장감을 느끼게 한다. 또한 증오의 대상이었던 존재를 사랑하게 된 주인공의 심리 묘사가 자연스럽게 작품에 애절하고 처연한 감정을 불어넣어 로맨스소설로서의 완성도를 높였다. 작가의 안정적인 문장력과 빠른 전개로 억울한 죽음 이후 회귀하게 된 주인공 페트리지아의 복수극에 독자들로 하여금 깊게 몰입하게 만드는 이 소설은 갈등하고 방황하는 와중에도 꿋꿋하게 나아가는 여주인공 캐릭터로 인해 평범한 회귀 판타지 소설을 뛰어넘는 귀한 미덕을 지녔다.

      과거의 아픔에 괴로워하는 황제, 고귀한 여자가 되려는 욕망을 지닌 정부,
      그리고 뒤바뀐 운명의 쌍둥이 자매.
      ……퀸의 선택으로 이야기는 다시 시작된다.


      황후였던 쌍둥이 언니는 함정에 빠져 폐후가 되었고, 주인공 페트리지아는 언니와 부모님과 함께 참수당한다. 그리고 그녀는 삶의 마지막 순간, ‘차라리 내가 당신의 황후가 되었더라면’이라고 후회한다. 죽음 이후 눈을 떴을 때는, 페트리지아는 언니가 황후가 되기 직전으로 돌아와 있었다.
      지난 삶의 비극이 되풀이되는 것을 막기 위해 페트리지아는 언니 대신에 황후 선발을 위해 황궁에 가겠다는 중대한 결심을 한다.

      점차 드러나는 루시오의 과거,
      사랑에 가까운 연민과 증오는 페트리지아를 혼란스럽게 하는데……


      황제 루시오의 비밀을 알게 된 페트리지아는 그와의 관계가 어색하고, 로즈몬드는 에프레니 공작을 협박해 에프레니 공녀가 된다. 기세가 등등해진 로즈몬드는 페트리지아가 불임이라는 사실을 폭로하며 황궁을 떠들썩하게 만들고, 페트리지아는 그 이면에 루시오가 연관되어 있음을 깨닫는다.

      모든 복수가 끝난 뒤,
      페트리지아는 황궁에서 나가겠다 선언한다.
      루시오는 그제야 자신의 마음을 확인하고……


      모든 싸움은 종료되었지만 페트리지아는 너무 지친 나머지 황궁을 나가고 싶어 한다. 루시오는 그녀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온갖 노력을 다하지만, 페트리지아의 마음은 쉽사리 바뀌지 않는다.
      빗속에서의 고백을 통해 자신의 진심을 내보인 루시오는 페트리지아에게 행복하게 만들어주겠다는 맹세를 하기에 이른다. 두 사람은 행복한 결말을 맞이할 수 있을까?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Product QnA

      | 상품 문의
      글쓰기 리스트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