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 쎄시아의 반바지(1,2,3권) - 재겸

상품 옵션
소비자가격
45,000원
적립금
1%
포인트
2%
출판사
위즈덤하우스
작가명
재겸
발행일자
2020/03/27
판매가격
29,000
      총 상품 금액 0
      특이사항
      최상급 책입니다.

      상품이 품절되었습니다.

      Product info

      | 상품 상세 설명

       


      저스툰코미코 인기리 연재 중인 동명 웹툰 원작 소설
      전자 연재 당시 다수의 독자들이 호평일색이었던 로맨스판타지 작품


      재겸 작가의 출세작. 여왕의 재단사가 된 주인공이 현대식 의상을 중세유럽 세계관인 나라에서 선보이며 불편한 의상 대신에 편하고 좋은 옷에 대한 생각을 널리 퍼뜨린다. 여왕의 마음뿐 아니라 의동생 공작의 마음까지 얻게 된 주인공의 사랑 이야기도 기분 좋게 즐길 수 있는 작품.


      저스툰코미코 인기 웹툰《여왕 쎄시아의 반바지》원작 소설
      본격 ‘코르셋을 벗겨주는’ 코믹 로맨스판타지
      여왕의 재단사가 오늘, 최고의 신상을 발표한다!


      로맨스판타지 소설《여왕 쎄시아의 반바지》(전3권)가 위즈덤하우스에서 출간되었다. 현대 한국에서 의류회사 직원이었던 주인공이 발렌시아 대국 여왕 쎄시아의 재단사가 되어 활약한다는 내용의 소설로, 동명의 웹툰이 만들어져 플랫폼 ‘저스툰코미코’에서 인기리에 연재되고 있다.
      나라를 다스리는 제왕이 여자임에도 불구하고 쎄시아를 포함한 여인들에게 주어진 것은 코르셋일 뿐인 발렌시아 대륙. 환생한 유리는 전생의 기억을 깨달은 뒤로 ‘돈벼락’을 맞기 위해 노력하지만, 유리가 고군분투하며 여왕 밑에서 사업을 해나갈수록 얻는 것은 발렌시아 여인의 자유에 가깝다. 또한 주인공 유리, 쎄시아를 포함하여 당당하게 자신 본위의 삶을 꾸려나가는 여러 여성 캐릭터들과 에넌 공작처럼 편견 없이 여성에게 조력자가 되어주는 남성 캐릭터들이 등장한다.
      이렇듯 인물의 주체적인 모습과 삶에 대한 의지가 소설 곳곳에서 드러나, 로맨스판타지 작품으로서의 재미뿐만 아니라 여성의 삶에 대해 생각해볼 여지까지도 제공하는 유익한 소설이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유리와 에넌. 막 연인이 된 두 사람은 잠시 각자의 일을 위해 떨어져 있게 된다. 유리는 수도 발렌시아로 돌아가 본격적으로 쎄시아의 치세를 돕게 되고, 재단사로서도 활약한다.
      하지만 그런 유리를 기다리고 있던 건 쎄시아의 청혼. 그간 남장을 하며 여왕을 속여 왔던 유리는 쎄시아의 청혼에 말문이 막히는데…….




       

       


      재겸


      아무 생각 없이 완전 잘 살고 싶습니다.
      출간작으로는《마녀의 귀환》《구해주세요, 공주님!》《120일의 계약결혼》이 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전체보기
      review 작성 폼
      review board
      이 름 :
      :      
      내 용 :
      후기쓰기
      review 리스트
      이름
      내용
      평점
      날짜

      Product QnA

      | 상품 문의
      글쓰기 리스트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Product Review

      | 상품 후기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